improvisation class 04

 

  • vocabulary : available notes, chord outline, chord scales
  • grammar : the way the music moves, harmonies change

it’s not enough to just play the right notes.

 

it’s important to help the listeners anticipate what chords are coming next
and follow the flow of the harmony

 

예를 들어, Bb7 -> EbM  (G7 -> CM)

dominant motion 에서 중요한 4음->3음 / 7음->온음 (voice leading or guide tone)
이 노트 진행을 멜로디에 포함시키면 자연스러운 멜로디 흐름이 된다.

 

Guide line (or guide tone line)
Chord tones that move up or down like a scale, in half steps or whole steps

분수코드의 베이스 노트가 가이드라인이 될 수도 있다. (보통 가이드라인과 같은 효과를 노리고 분수코드를 사용하기 때문에)
하지만, 페달과 같은 기법(베이스 유지)은 해당하지 않는다.

가이드라인을 찾아내면, 3도위의 라인(코드톤)도 함께 가이드라인이 될 수 있다.

때로는 반대로 움직이는(업 /다운) 대위 라인도 찾아낼 수 있다. (코드톤으로 구성된)

 

Using Guideline

  • 가이드라인들 사이 사이를 노트들로 채워넣는 식으로 솔로를 전개

  • 가이드라인의 노트들은 옥타브를 변경할 수도 있다.

 

Common scales

같은 노트로 구성된 scale을 공유하는 코드들을 그루핑해서 한 스케일로 솔로를 전개
(C ionian / D dorian / G Mixolydian ..등)

Harmonic Motion을 청중이 느낄 수 있도록 라인으로 표현

 

1) Constant Structure : Type of chord stays same (no resolving)

ex. CM7 DbM7 EbM7 DbM7

-> 같은 형태의 멜로디라인을 반복(키를 바꾸어가며)

 

2) Chromatically moving chords

반음계로 코드가 움직일때

ex. Bb7  A7 Ab7

     ‘chromaticism is improvisor’s best friend’

또는 하나의 코드내에서도 적절하게 크로매틱한 스케일을 섞어주면 맛을 더 낼 수 있다.
(법칙이라기 보다 그냥 passing tone으로 적절히 사용하는 듯)

 

 

 

 

Advertisement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